이영지 입원 “‘굿걸’ 제작발표회, 외출증 끊고 참석…내일 퇴원”

입력 2020-05-15 09:5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이영지 입원 “‘굿걸’ 제작발표회, 외출증 끊고 참석…내일 퇴원”

래퍼 이영지가 입원했다.

이영지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가 너무 고파요. 어떡하면 좋을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영지는 환자복을 입은 채 손에는 링거 주사를 맞고 있다. 억울해 보이는 그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이영지는 “아까 병문안 온 친구가 사탕을 줬는데 2020년 제일 기쁜 선물이었어요. 내일 봉인 해제 하는데 뭐부터 먹을까요? 대한민국이 저 때문에 부서지진 않을까요?”라며 유쾌한 모습을 보여 팬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지난 14일 이영지는 엠넷 새 프로그램 ‘굿걸’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그는 “외출증을 끊고 나왔다”고 밝혀 팬들을 놀라게 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