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딕펑스 분장 화보 공개 “코로나19 사태에 웃음 드리고파”

입력 2020-05-15 13: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Y컷] 딕펑스 분장 화보 공개 “코로나19 사태에 웃음 드리고파”

밴드 딕펑스(DICKPUNKS)의 분장 화보가 화제다.

딕펑스는 5월을 맞아 촬영한 '가정의 달' 자체화보를 14일 밤 공식 SNS 등을 통해 공개했다.

메이킹 영상과 함께 사진속에는 딕펑스 멤버들이 한 가족을 컨셉으로 드러며 박가람이 아빠로, 건반을 연주하는 김현우가 엄마, 베이스 김재흥은 교복을 입은 딸, 마지막으로 보컬 김태현이 5살 막내 아들을 맡아 분장한 모습이 공개되었다. 팬들과 대중들은 재밌다는 반응과 함께 멤버들의 역할이 정말 딱 맞는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딕펑스 소속사 GIG측은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며 지친 많은 분들에게 노래와 함께 큰 웃음을 드릴방법을 찾다가 아이디어가 나왔다며 분장과 촬영으로 꽤 많은 시간이 걸렸지만 멤버들 모두 즐겁게 촬영에 임했다"고 전했다.

한편 딕펑스는 지난 4월 17일 신곡 '평행선(Feat. 적재)'을 발표하고 라디오와 방송을 통해 코로나19 사태속에서 밴드다운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딕펑스의 신곡 '평행선'은 현재 준비 중인 두 번째 정규 앨범 발매에 앞서 변화하는 음악적 모습을 먼저 선보이는 곡이다. 딕펑스가 신곡을 발표하기는 지난해 6월 '바이시클 맨'(Bicycle Man) 이후 10개월 만이다.

사진 = GIG 엔터 제공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