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측 “김사랑 드라마 출연 긍정적 검토 중” [공식]

입력 2020-05-15 14: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스포츠동아DB

배우 김사랑이 TV 조선 드라마로 안방극장 복귀를 준비 중이다.

15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김사랑은 TV조선 드라마 ‘채널 오하라 복수소’ 출연을 제안 받았다.

이에 대해 TV조선 측 관계자는 동아닷컴에 “김사랑이 드라마 출연을 두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올 하반기에 편성될 예정이나 정확한 일자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앞서 김사랑은 2015년 JTBC '사랑하는 은동아‘에서 주연을 맡은 이후 지난해 tvN '어비스’에 특별 출연으로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