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홍선영X김민경, 양치승 관장의 지옥행 운동열차 탑승?

입력 2020-05-17 10:3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SBS ‘미운 우리 새끼’의 홍선영이 다이어트 인생의 大위기를 맞는다.

이날 홍선영은 ‘먹방계의 요정(?)’ 개그우먼 김민경과 운동에 나섰다. 특히 홍선영과 김민경을 도와줄 ‘호랑이 관장’ 양치승까지 합세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양치승 관장의 거침없는 독설과 스파르타 훈련이 시작되자 선영의 곡소리가(?) 속출했다. 하지만 잠시 후 체력이 방전된 선영과 민경이 괴력을 발휘하는 반전이 펼쳐졌다. 알고 보니, 양치승 관장이 선영과 민경의 취향을 저격한 비장의 훈련법을 꺼낸 든 것! 이를 지켜보던 스튜디오에서는 “요령껏 운동 잘 시키네!” 라며 감탄한 반면, 진영의 어머니는 홀로 탄식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

그뿐만 아니라, 운동을 마친 후 홍선영과 김민경이 칼로리 폭탄의(?) 만찬을 즐겨 눈길을 끌었다. 식사에 합류하게 된 홍진영은 “둘이 친해지면 더 살찌겠다!” 라며 한숨을 내쉬기도 했다. 급기야, 홍선영이 민경의 트레이드마크인 ‘한입만~’ 스킬을 선보이자 녹화장에서는 “웬만한 사람 한 끼 아니에요!?” 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운동지옥 속에 피어난 홍선영X김민경의 위험한(?) 우정은 17일 일요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