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허리케인 라디오'서 팬들에 대한 감사 전한다

입력 2020-05-17 10: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가수 영탁이 <미스터트롯> 출연 후 달라진 위상에 대한 소회를 털어놓는다.

17일 오후 2시 10분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 ‘음악반점’ 코너에 출연하는 영탁은 오랜 무명 생활 끝에 얻게 된 대중적 인기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할 예정이다. 또한 팬들의 사랑이 가져다준 책임감에 대해서도 언급한다.

특유의 밝은 에너지와 예능감으로 방송계 블루칩으로 떠오른 가수 영탁은 <미스터트롯> 출연 전인 지난 해 9월부터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 고정 출연해왔다.

<사진=TBS>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