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본색’ 길, 흥 넘치는 20개월 ‘리틀 길’ 하음 공개 “미안한 아빠에서 당당한 아빠로”

입력 2020-05-17 14: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뮤지션 길이 채널A ‘아빠본색’의 새로운 아빠로 20개월 아들 하음이와 함께 합류한다.

17일 방송될 채널A ‘아빠본색’에는 ‘아빠’가 된 길이 첫 등장, 아들 하음이의 탄생을 돌아보며 시청자들에게 조심스러운 인사를 건넨다.

태어날 때부터 아빠를 쏙 빼닮은 하음이는 입맛부터 넘치는 흥까지 ‘리틀 길’ 그 자체였다.

아빠로 돌아오게 된 길은 “지난 3~4년의 시간은 지금까지 제가 살아온 것과는 정반대의 시간이었다”며 “친구들도 거의 안 만나고 하음이와 집에서 시간을 많이 보냈는데, 계속 미안한 마음이 큰 아버지이자 남편이었다. 하지만 당당한 아빠가 되기 위해 진짜 열심히 해 보겠다”고 각오를 밝히기도 했다.

‘리틀 길’ 하음이와, 아빠로 돌아온 길의 새로운 일상은 17일 채널A ‘아빠본색’에서 첫 공개된다. 채널A ‘아빠본색’은 매주 일요일 저녁 8시 2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채널A 아빠본색)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