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투데이] 종영 ‘끼리끼리’ 대범한 앞담화, 아쉬움+유쾌 현장

입력 2020-05-17 16: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투데이] 종영 ‘끼리끼리’ 대범한 앞담화, 아쉬움+유쾌 현장

오늘(17일) 종영되는 MBC ‘끼리끼리’가 박명수, 장성규, 이수혁 등 끼리들의 마지막 녹화 현장을 공개했다.

오늘(17일) 오후 5시 방송되는 MBC ‘끼리끼리’ 마지막 회는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의 색을 살린 끼리들의 10인 10색 성향을 대방출하는 다양한 코너로 유종의 미를 거둔다.

끼리들은 기상천외한 주제의 ‘밸런스 토론’부터 ‘흥끼리’와 ‘늘끼리’의 ‘협동 도미노’, 끼리들을 낱낱히 파헤칠 ‘끼리 앞담화’까지 이들의 성향을 파악할 수 있는 다양한 코너로 마지막까지 빅재미를 선사한다.

마지막 녹화에 임한 끼리들은 시청자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강력한 입담을 과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에 박명수는 “매번 마지막 방송처럼 할걸”이라며 아쉬움을 전했다.

특히 성향 진단 전문가가 등장해 끼리들의 성향을 분석하고 이들과 함께 ‘성향 키워드 스티커’를 붙여줄 예정이다. 맏형 박명수는 ‘대장(?)’, ‘외로운 늑대’ 등 각별한 애정이 담긴 스티커를 받았다고. 과연 누가 어떤 ‘성향 키워드 스티커’를 받을 것인지 궁금증이 커진다.

인교진, 하승진은 마지막이라는 말에 아쉬움을 토로하다가도 좋은 모습으로 다시 찾아오겠다고 파이팅 넘치는 인사를 전했다는 후문이다. 이외에도 끼리들은 시청자들을 향한 각별한 굿바이 인사를 전한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에 걸맞게 웃음과 공감을 유발할 끼리들의 ‘찐 성향’ 토크는 오늘(17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끼리끼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끼리끼리’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