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성 기부 “긴급재난지원금 받았다치고 펑펑 쓰겠다”

입력 2020-05-17 23: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김의성 기부 “긴급재난지원금 받았다치고 펑펑 쓰겠다”

배우 김의성이 긴급재난지원금을 기부했다.

김의성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긴급재난지원금을 어떻게 할까 잠시 고민을 했다. 수령하지 않고 기부 해야하나, 아니면 받아서 지역사회 소비촉진에 기여해야하나. 결론은 전액을 기부하고, 지원금 받았다 치고 같은 액수만큼 펑펑 쓰는 것으로"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받기로 돼 있던 40만원은 우리동네 골뱅이집과 전에 살던 동네의 치킨가게에 선결제 해놓고 신나게 먹고 마시겠다"고 덧붙였다.

김의성은 최동훈 감독의 신작 '외계인'(가제) 촬영 중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