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심은우 “‘복면가왕’ 첫 예능, 엄청 떨려…보람되고 좋았다”

입력 2020-05-18 09: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심은우 “‘복면가왕’ 첫 예능, 엄청 떨려…보람되고 좋았다”

심은우가 MBC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밝혔다.

심은우는 1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복면가왕’ 창! 엄청 떨렸다. 짧은 시간이였지만 준비하는 동안 노래를 배우고 열심히 스스로 연습하는 과정이 너무 보람되고 좋았다. 함께해 주신 정치홍 보컬 선생님 감사하다. 그리고 대한민국 간판배우가 되기를 기원해 준 이윤석 선배님. 현장에서 정말 감동이었다. 방패님! 응원한다”고 적었다.

앞서 이날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창과 방패의 1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대결 결과는 방패의 승리. 창 정체는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민현서 역로 주목받은 심은우였다.

심은우는 “‘복면가왕’은 내 첫 예능”이라며 “뮤지컬을 전공을 했는데 졸업하고 방송 활동을 하다보니까 노래와 점차 멀어지게 됐다. 학교 다닐 때 이후로 처음으로 노래 연습을 열심히 했다”고 준비 과정을 말했다.

이어 “아버지가 간판 제작사를 하시는데 내 사진을 많이 걸어놓으셨다. 유튜브로 나를 검색해 링크도 많이 보내신다”며 “‘복면가왕’에 출연하니까 정말 좋아하시더라”고 이야기했다.

● 다음은 심은우 SNS 전문

복면가왕 창! 옴..청 떨렸다구요오~~!!! 짧은 시간이였지만 준비하는 동안 노래를 배우고 열심히 스스로 연습하는 과정이 너무 보람되고 좋았어요. 함께해 주신 정치홍 보컬 선생님 감사합니다. 그리고 대한민국의 간판배우가 되기를 기원해주신 이윤석 선배님. 현장에서 정말 감동이였어요! 방패님! 응원합니다! 가왕까지 화이팅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