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연, 아티스트컴퍼니와 전속계약…정우성·염정아와 한솥밥 [공식입장]

입력 2020-05-18 11: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임지연이 ‘아티스트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맺고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18일 아티스트컴퍼니는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임지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임지연은 2011년 영화 ‘재난영화’로 데뷔한 이후, 영화 ‘인간중독’, ‘간신’, ‘럭키’, ‘타짜: 원 아이드 잭’과 드라마 ‘상류사회’, ‘불어라 미풍아’ 등을 통해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꾸준히 쌓아 온 배우다.

탄탄한 연기력과 대체 불가한 매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선보여온 임지연과 아티스트컴퍼니의 만남은 배우로서 한 단계 더 나아가고자 하는 임지연의 연기 행보에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티스트컴퍼니 김병선 대표는 “배우 임지연은 진지한 고민과 뜨거운 열정을 가진 배우다. 겸손함을 유지하며 배우로서 자신의 길을 나아가고자 하는 열망에 힘을 보태 응원하고 싶었다”며, “그간 보여준 것보다 향후 보여줄 수 있는 것이 훨씬 더 많은 임지연이 아티스트컴퍼니에서 무궁무진한 자신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임지연은 영화 ‘유체이탈자’ 문진아 역으로 출연해 개봉을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