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만, ‘보이스트롯’ MC 출격…김연자→박현빈, 역대급 심사위원

입력 2020-05-19 09: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용만, ‘보이스트롯’ MC 출격…김연자→박현빈, 역대급 심사위원

MBN ‘보이스트롯’을 위해 원조 국민MC 김용만과 대한민국 트로트 레전드가 총출동한다.

2020년 7월 MBN 200억 초대형 프로젝트 ‘보이스트롯’(기획/연출 박태호)이 시작된다. ‘보이스트롯’은 대한민국 방송 사상 최초 스타들을 대상으로 한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넘치는 끼와 흥, 폭발적인 가창력을 바탕으로 전세계의 K트로트 열풍을 이끌 초특급 트로트 스타의 탄생을 예고하며 벌써부터 언론과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보이스트롯’을 이끌어갈 MC와 ‘보이스트롯’의 공정성을 책임질 심사위원단이 공개됐다. MBN 200억 프로젝트답게 출연진 라인업도 탄탄하다. 원조 국민MC 김용만을 비롯해 남진, 혜은이, 김연자, 진성, 박현빈 등 그야말로 대한민국 트로트 레전드들이 모두 ‘보이스트롯’을 위해 모인 것이다.

1991년 KBS 대학 개그제에서 대상을 수상하며 화려하게 데뷔한 김용만은 20년을 훌쩍 뛰어넘는 긴 시간 동안 사랑을 받으며 원조 국민MC로 활약해왔다. 탁월한 재치는 물론 출연자들 마음에 공감하며 분위기를 편안하고 유쾌하게 이끄는 김용만 특유의 진행 실력은 웃음과 함께 긴장감이 공존하는 오디션 프로그램 ‘보이스트롯’과 완벽히 맞아 떨어진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레전드’라고 부를 수밖에 없는 트로트 전설들의 심사위원 합류는 ‘보이스트롯’의 품격을 높여줄 전망이다. 먼저 남진은 그의 이름을 빼고 대한민국 트로트 역사를 논할 수 없을 만큼 압도적인 가수다. 셀 수 없이 많은 히트곡을 남긴 전설 중의 전설 남진이 픽(PICK)한 트로트 스타가 누굴지 궁금하다.

이어 수많은 남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원조 트로트 여신 혜은이의 심사위원 변신도 ‘보이스트롯’을 통해 볼 수 있다. 그런가 하면 원조 K트로트 한류 스타 김연자의 심사도 주목된다. 김연자는 1980년대부터 해외 시장에 진출, 한국 트로트의 진가를 입증한 뮤지션이다. 또 구성진 목소리로 ‘안동역에서’ 등 다양한 히트곡을 탄생시킨 진성, 대한민국 젊은 트로트 열풍의 시발점이었던 박현빈 역시 ‘보이스트롯’ 심사위원으로 합류했다.

MC 김용만을 시작으로 남진, 혜은이, 김연자, 진성, 박현빈까지. 이름만 들어도 눈이 번쩍 뜨이고 기대가 치솟는 스타와 레전드들이 ‘보이스트롯’을 위해 뭉쳤다. ‘보이스트롯’을 통해 더욱 거세고 뜨거워질 2020년 대한민국 트로트 열풍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MBN 200억 초대형 프로젝트 ‘보이스트롯’은 7월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MBN ‘보이스트롯’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