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조현 VS 러블리즈 미주, 때 아닌 몸매 자부심 경쟁

입력 2020-05-20 15: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베리굿 조현이 러블리즈 미주와 걸그룹 선후배로 신경전을 벌였다. 여기에 여유로운 걸그룹 출신 손지현의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19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면역력~ 쭉쭉! 엔돌핀~ 팡팡 예능돌 백신’ 특집으로 꾸며져 손지현, 러블리즈 미주, 베리굿 조현, 비오브유 송유빈 등이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제작진과 미주와 나눈 대화를 공개하며 “조현 씨도 예능돌이냐”고 말한 사실을 전했다. 이에 미주는 그 자리에서 일어나 조현에게 화해의 메시지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조현 역시 제작진과 나눈 인터뷰에서 “미주보다 내가 몸매는 더 낫다”고 발언한 사실이 알려졌다. 이에 미주는 조현의 말에 반박하든 각종 섹시 포즈를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

조현은 당황한 듯 “물론 언니도 예쁘지만 젓가락 같지 않느냐”며 “난 속옷 광고도 찍었다”고 몸매 자부심을 드러냈다.

그러나 곧 포미닛 출신의 배우 손지현이 등장해 본인의 농염함을 자랑, 모든 상황을 종결시켰다.

사진=MBC 에브리원 화면 캡처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