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1’ 온리원오브 “우리 음악, 선한 영향력 되길”

입력 2020-05-20 16: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컴백 D-1’ 온리원오브 “우리 음악, 선한 영향력 되길”

컴백을 하루 앞둔 온리원오브가 음악에 대한 남다른 열정을 나타냈다.

온리원오브는 오는 21일 오후 6시 새 앨범 'Produced by [ ] Part 1'을 발매하고 한단계 진화된 모습으로 돌아온다. 그레이, 보이콜드, 차차말론 등 감각적인 프로듀서들과 힘을 합쳐 만든 고퀄리티 앨범이다. 점, 선, 면 세계관을 펼치고 있는 온리원오브에게 '면'을 완성시키기 위한 또 하나의 '선'과 같은 작품이다.

이와 관련 멤버들은 "우리는 스토리텔링을 만들어가고 있다. 음악적으로 완성되어 가는 과정 속에 있다"며 "이 넓은 K팝 시장에서 하나의 점으로 시작해 팬들과 이어지는 선을 그려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구하고 싶은 음악에 대해서는 "우리 음악이 위로가 되고 선한 영향력이 되면 좋겠다. 이를 위해 할 수 있는 건 꾸준히 좋은 음악을 하는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온리원오브 만큼은 음악이 좋단 얘기를 듣고 싶다"고 간절한 마음을 표현했다.

온리원오브의 이같은 음악 열정과 철학은 콘셉트 필름으로 만들어져 앨범, 뮤직비디오 등과 함께 공개될 예정이다.

온리원오브는 발매일인 21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컴백 무대를 펼친다. 그레이가 프로듀싱한 타이틀곡 'angel'과 보이콜드가 프로듀싱한 'designer' 등 두 곡의 무대를 처음 공개한다. EDM과 힙합을 크로스오버한 'angel'은 티저 영상 공개만으로도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어 컴백 무대에 대한 기대감은 한껏 고조되고 있다.

사진=에잇디크리에이티브 RSVP 제공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