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태형 감독 ‘세혁이가 끝냈네’

입력 2020-05-20 21:5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연장 11회말 1사 1,2루 두산 박세혁이 끝내기 안타를 치고 김태형 감독의 축하를 받고 있다.

잠실|김종원 기자 won@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