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매니저 “이찬원, 24시간 에너지 넘쳐” (ft.영탁·김희재)

입력 2020-05-22 13: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참시’ 매니저 “이찬원, 24시간 에너지 넘쳐” (ft.영탁·김희재)

이찬원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으로 첫 단독 예능에 도전한다.

2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약칭 ‘전참시’) 105회에는 깜찍한 외모와 구수한 목소리로 여심을 사로잡은 ‘트로트 아이돌’ 이찬원이 그의 매니저와 함께 출격한다. 이찬원의 첫 단독 예능인만큼 그의 매력이 심도 깊게 파헤쳐질 전망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찬원은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서 ‘진또배기’를 부르며 등장, ‘찬또배기’라고 불리며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아이돌을 연상시키는 귀여운 외모가 10대, 20대 여심을 사로잡았다. 이에 ‘미스터트롯’ 최종 3위에 등극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이찬원의 매니저는 “이찬원이 촬영할 때나 안 할 때나 너무 에너지가 넘친다. 쉴 때는 쉬었으면 좋겠다”고 제보했다. 이를 증명하듯 이찬원은 새벽 스케줄부터 높은 텐션으로 등장해 오디오를 가득 채웠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찬원의 에너지는 미용실에서 영탁, 김희재를 만난 뒤 더욱 폭발했다고. 쉬지 않고 수다를 떠는 이찬원을 보며 영탁은 “입금됐냐”고까지 물어봤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이와 함께 영탁과 김희재 역시 이찬원 못지 않는 수다로 헤어샵을 왁자지껄하게 채웠다는 전언.

과연 24시간 지치지 않아 ‘찬또자이저’라는 별명까지 얻게 된 이찬원의 에너지는 어느 정도일까. 카메라 뒤의 이찬원, 영탁, 김희재는 어떤 케미를 보여줄까. 예능 병아리 이찬원의 첫 단독 예능 ‘전참시’에 주목된다.

방송은 23일 토요일 밤 10시 55분.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