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희네 미장원’ 영기, 오정연과 핑크빛 기류…“예쁘다” 연발

입력 2020-05-22 16: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숙희네 미장원’ 영기, 오정연과 핑크빛 기류…“예쁘다” 연발

오정연과 영기의 핑크빛 기류가 포착됐다.

23일 방송되는 STATV(스타티비) ‘숙희네 미장원’에는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미스터트롯’ 영기가 출격한다. 특히, 영기는 촬영 현장에서 오정연과 남다른 분위기를 형성해 나머지 두 MC들의 질투를 유발했다고 한다.

방송에서는 MC 오정연과 ‘동네 오빠’ 영기의 남다른 인연이 공개된다. 과거 행사장에서 처음오정연을 본 영기는 오정연에게 “우리 처음 만났던 때 기억나?”라며, “당시 밝은 아이보리 색의 드레스를 입었는데 너무 아름다웠다”며 첫 만남을 회상한다. 이내 영기는 오정연을 향한 애정의 하트를 발사했고, 오정연도 손 하트를 그리며 화답해 남다른 케미를 선보였다고.

방송 진행 중에도 영기는 오정연을 향해 “예쁘다”, “보조개가 예술이다”라며 칭찬했다. 이런 두 사람의 모습에 최송현은 “이런 분위기 안 좋아한다고 누누이 얘기했는데”라며 으름장을 놓았고, 신아영은 “안되겠다 빨리 보내자”라고 말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방송은 23일 밤 10시.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