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시대, 영역 넓히는 로봇

입력 2020-07-08 12: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LG전자, 자율주행 로봇 ‘클로이 서브봇’ 출시

비대면 서비스가 주목받으면서, 로봇의 영역도 넓어지고 있다.

LG전자는 자율주행 서비스 로봇 ‘클로이 서브봇’을 정식 출시했다. 병원이나 호텔, 사무실 등에서 유용한 ‘서랍형’과 레스토랑에서 주로 사용되는‘선반형’ 두 종류다. LG전자는 우선 7일 서랍형 클로이 서브봇 1호를 서울 종로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외래에 공급했다. 국산 상용서비스 로봇이 국내 병원에 도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로봇은 혈액 검체, 처방약, 수액, 진단시약같이 수시로 운반해야 하는 물품을 배송하는 데 활용될 예정이다. LG전자는 또 이달부터 CJ푸드빌이 운영하는 제일제면소, 빕스, 계절밥상, 더플레이스 등 매장에서도 선반형 클로이 서브봇을 순차 운영할 예정이다. 클로이 서브봇은 자율주행 기술을 기반으로 다수 목적지를 설정해 순차적으로 물건을 배송할 수 있다. 운행 중에는 디스플레이에 동그란 눈을 표시해 친밀한 느낌을 준다. 영어도 지원한다.

한편 이번 서브봇 출시로 LG전자가 지금까지 출시한 로봇은 안내로봇, 홈로봇, 셰프봇 등 총 5종으로 늘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