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유아, 솔로 제안 처음에 거절한 이유

입력 2020-09-07 15: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마이걸 유아, 솔로 제안 처음에 거절한 이유

오마이걸 유아가 솔로 데뷔를 한 차례 고사했다고 고백했다.

유아는 7일 오후 3시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진행된 첫 번째 솔로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회사로부터 솔로 데뷔를 제안 받고 처음에는 거절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오마이걸로 활동하는 게 너무 좋았고 ‘멤버들이 있기 때문에 무대를 할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혼자서 무대를 하는 게 자신 없었다”고 회상했다. 유아는 “회사에서 많이 도움을 줬고 내게 꿈과 열정을 심어주셨다. 덕분에 이렇게 무대에 오를 수 있었다”고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오마이걸 멤버 가운데 솔로로 처음 출격하는 유아는 솔로 데뷔 앨범 ‘Bon Voyage’와 타이틀곡 ‘숲의 아이(Bon Voyage)’를 선보인다. 타이틀곡 ‘숲의 아이(Bon Voyage)’는 시네마틱 사운드와 유아의 보이스가 어우러진 신스팝 장르로 오묘한 정글리듬으로 변주를 주며 긴장감을 느끼게 하는 곡이다. 앨범에는 타이틀곡과 더불어 ‘Diver’ ‘날 찾아서’ ‘자각몽’ ‘End Of Story’ 등 총 다섯 트랙이 수록됐다. 오늘 오후 6시 공개 예정.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WM엔터테인먼트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