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병원, 저소득가정 추석비용 지원 성금 전달

입력 2020-09-09 12: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진구 명지병원장, 이재준 고양시장, 강주현 경기북부 사랑의열매본부장(왼쪽부터).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은 8일 저소득가정의 추석비용 지원을 위한 사랑의 성금 1000만원을 고양시에 전달했다.

명지병원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마련한 이번 성금은 경기북부 사랑의 열매(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고양시 저소득 가정 100가정에 추석명절 비용으로 10만 원씩 전달된다.

김진구 명지병원장은 “코로나19로 어느 때 보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저소득층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과 용기를 주기위해 직원들의 정성을 모았다”며 “철저한 개인위생과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당국의 조치에 적극 따르는 슬기로운 추석명절을 보내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