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④] 이정은, 다큐 ‘부재의 기억’ 해설자로 재능기부

입력 2020-11-11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이정은. 스포츠동아DB

배우 이정은이 재능기부 형태로 다큐멘터리 ‘부재의 기억’의 화면 해설자로 나섰다. 10일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에 따르면 이정은과 ‘부재의 기억’ 이승준 감독은 최근 화면해설 녹음을 마쳤다. 배리어프리 버전은 시각·청각 장애인도 시청할 수 있도록 화면 해설 등을 추가하는 것을 뜻한다. 영화는 세월호 참사 현장의 영상과 통화기록을 중심으로 해 국가의 부재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작품이다. 이정은은 “시각장애인 관객 분들에도 화면 해설 녹음 작업을 통해서 ‘부재의 기억’을 소개해드릴 수 있어서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