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음료] 맥도날드, ‘맥카페’ 커피 맛 업그레이드

입력 2021-01-19 11: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맥도날드의 커피 브랜드 맥카페(McCafe)가 커피 레시피를 업그레이드해 19일부터 맛과 향이 더욱 깊고 풍부해진 커피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맥도날드는 맥카페만의 최적의 맛을 살리기 위해 에스프레소 기반 커피의 원두 투입량을 1잔당 평균 14% 늘리는 등 커피 레시피를 업그레이드했다. 이를 통해 원두의 풍미를 살리고 맛과 향, 바디감이 더욱 풍성하고 깊어진 커피를 고객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맥도날드는 2009년 국내에 맥카페를 처음 선보였으며, 100% 아라비카 원두를 사용한 고품질 커피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해 왔다. 2019년부터는 100% ‘열대우림동맹(Rainforest Alliance·RFA)’ 인증의 친환경 원두만을 사용하고 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