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올해 관광기업 지원사업 설명회, 유튜브 통해 생중계

입력 2021-01-19 17:0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1일 오후 2시부터 관광공사 채널서 방송
강소형 관광기업 육성 지원사업 중점 안내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함께 21일 오후 2시, ‘2021년 관광기업 지원사업 설명회’를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문체부는 관광기업 지원예산을 올해 793억 원으로 전년보다 40.6% 증액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기업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지원을 강화했다. 설명회에서는 강소형 관광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지원사업을 중점적으로 안내한다.

주요 내용으로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관광기업을 돕고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한 관광기업지원센터(서울·부산·대전-세종·인천·경남 등 5곳) 입주지원, 법률·특허·재무 등 전문 상담을 통해 창업부터 육성까지 종합지원하는 ‘관광기업 원스톱 서비스’ 운영, 관광기업 성장단계별(예비-창업초기-성장) 맞춤형 지원 확대(2020년 85억 원 → 2021년 97억 원) 등이 있다.

또한 관광기업의 디지털 혁신 지원을 위한 관광기업 혁신이용권 사업, 인공지능(AI)·플랫폼·실감 콘텐츠 등 혁신적 디지털 기술보유 관광기업을 선정해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글로벌 선도기업 육성, 관광산업과 연계할 핵심기술을 보유한 기업을 정보통신기술(ICT) 관광기업으로 육성하는 관광 플러스팁스 사업을 실시한다.

이밖에 관광기업 육성자금(펀드)을 확대해 관광 분야 중소·벤처기업에 집중 지원하고 크라우드 펀딩과 액셀러레이터를 통해 관광기업에 대한 민간투자를 유도한다.

주요 지원사업 안내에 이어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접수한 질의사항에 대해 응답하는 시간도 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