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가수 헨리와 협업한 ‘e상적인 바이브’ 음원 공개

입력 2021-01-24 17:0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BMW 코리아가 아티스트 헨리와 BMW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을 주제로 진행한 프로젝트 ‘e상적인 바이브’를 통해 제작한 콜라보레이션 음원을 발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내연기관 엔진과 전기 모터가 유기적으로 협업해 시너지를 내는 BMW eDrive의 특성을 음악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음원은 루프 스테이션 방식으로 미국 록 밴드 ‘이매진 드래곤스’의 대표곡 ‘썬더(Thunder)’에 방향지시등, 전기모터 소리, 엔진 소리, 배기음 소리 등 총 13가지의 BMW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사운드를 입혀 완성됐다.

루프 스테이션은 다양한 소리를 하나씩 쌓아 리듬과 화음을 만들어내는 기법으로, 독특한 방식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인기를 얻고 있다. ‘e상적인 바이브’ 메이킹 필름도 공개했는데 BMW 공식 SNS 채널과 헨리의 유튜브, 인스타그램을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BMW 코리아는 음원 공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2월 말까지 춤이나 동작을 따라하는 ‘틱톡 챌린지’와 음원에 들어간 차량 소리 맞추는 SNS 이벤트를 진행하고 참여자들에게 차량 한 달 시승권 및 헨리 사인 미니어처 등의 경품을 제공한다.

또한 2021년식 BMW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은 기존 6년에서 8년까지 연장된 배터리의 보증기간 혜택이 적용된다. 배터리 주행거리 보증도 기존 10만km에서 20만km까지 연장된다. 1월부터 BMW PHEV 모델을 구매하면 전기충전권 160만 원과 주유권 80만 원을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중이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