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세종시에 자율주행 관제센터 구축

입력 2021-01-31 15: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LG유플러스는 세종시의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제센터 및 플랫폼 구축’ 사업자로 LG유플러스 컨소시엄이 선정돼, 관제센터 구축 및 운영을 맡는다고 1월 3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자율주행 실증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세종시에서 자율주행 실증 차량의 데이터를 수집해 분석하고, 관제 컨트롤 타워 구축 및 향후 사업화를 목표로 한다. LG유플러스는 빅데이터 기반 관제센터를 구축한다. 관제센터는 자율주행 실증차량의 운행·인프라·교통 정보 데이터를 수집해 분석한 뒤 이를 활용할 수 있도록 공유하는 빅데이터 플랫폼을 바탕으로 하며, 5G도 시범적으로 적용한다.

김명근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