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토토, 2021년 첫 ‘도박중독 예방 캠페인’ 성료

입력 2021-03-30 11: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도박중독 예방 캠페인에서 현장 상담을 진행하고 있는 캠페인 관계자와 시민. 사진제공 | 스포츠토토코리아

24일, 청주시 판매점주 및 일반시민 대상으로 캠페인 성료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세종충북센터도 함께 위험성 알려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세종충북센터와 함께 진행한 2021년 첫 ‘도박중독 예방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4일 진행된 이번 ‘도박중독 예방 캠페인’은 청주 서원구와 상당구에 위치한 스포츠토토 판매점 점주 및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날 스포츠토토코리아는 판매점주들에게 스포츠토토 판매 규정을 준수하고 고객을 대상으로 과몰입 유도 행위를 하지 않겠다는 내용이 담긴 ‘건전 운영 서약서’에 서명을 받았고, 소액으로 건전하게 투표권을 구매하겠다는 ‘건전 구매 서약서’에 고객들의 약속을 받는 계도활동도 함께 벌였다.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세종충북센터에선 방문 고객들을 대상으로 도박중독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도박문제 자가진단표(CPGI)’를 실시했으며, 현장 상담을 통해 도박중독에 대한 다양한 정보와 예방 메시지도 함께 전달하는 등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해 힘을 보탰다.

스포츠토토코리아는 올해 첫 캠페인을 시작으로 다음달 15일까지 창원, 제주, 대구, 광주, 강릉 등 전국 각 지역에서 도박중독 예방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스포츠토토코리아 관계자는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세종충북센터의 적극적인 도움 덕분에 2021년 첫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타 지역에서도 도박중독 예방과 치유에 대한 메시지를 꾸준히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스포츠동아]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