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감염병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 표창

입력 2021-08-25 09:3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김상일 병원장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병원장 김상일)은 ‘2021년 의료관련 감염병 예방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되어 질병관리청장 표창을 수상했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지역 거점 병원으로 CRE(카바페넴내성장내세균속균종 감염증) 감염 감소를 위한 개선 활동 기획 및 운영 부문에서 주목을 받았다.

또한 원내 감염관리위원회를 두고 입원 시 철저한 표준 주의 및 감시 배양 시행, 감염 전파 차단, 손위생 수행률 95%달성, 직원 감염관리 지침 준수 등 사업 전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김상일 병원장은 “현재 4차 대유행으로 매우 힘든 상황이지만 스마트 방역과 환자 안전을 최우선으로 적극적인 예방 관리로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본원의 감염관리 역량을 총 동원해 안전한 병원 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지난해에 서울특별시 안전상과 지난 4월 코로나19 대응 유공 정부포상 단체 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