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이터널 리턴’ 북미·유럽 퍼블리싱

입력 2021-10-20 15: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카카오게임즈는 20일 님블뉴런이 개발한 PC온라인게임 ‘이터널 리턴’의 북미, 유럽 및 오세아니아 지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터널 리턴은 최대 18명의 플레이어가 각종 전략 전투를 활용해 최후의 1인 혹은 1팀을 가려내는 생존 배틀아레나 게임이다. 현재 글로벌 게임 플랫폼 ‘스팀’ 과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국에서는 ‘다음 게임’을 통해 즐길 수 있다.

김민성 카카오게임즈 유럽 법인장은 “이터널 리턴은 독창적 게임성과 높은 잠재력을 가진 게임으로, 님블뉴런의 재능있는 개발진과 함께 협력해 글로벌 이용자 커뮤니티를 더욱 발전시키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남석 님블뉴런 대표는 “게이머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최고의 재미를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 고 말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