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건, 39세 연하 A씨서 낳은 아들 입적 절차 [연예뉴스 HOT]

입력 2022-03-16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김용건(76)이 39세 연하 비연예인 A씨 사이에서 얻은 아들을 호적에 올리는 절차를 밟고 있다. 15일 방송가에 따르면 김용건은 지난해 11월 태어난 아들의 유전자 DNA 검사를 최근 서울의 한 대학병원에 의뢰했다. 이후 일주일 만인 전날 친자 확인 결과를 통보받고 호적 입적 절차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용건은 A씨가 아이 양육에 전념하는 데 필요한 지원을 약속했다. 두 아들인 하정우, 차현우도 아버지의 결정에 따르기로 했다. 김용건은 1977년 B씨와 결혼했으나 1996년 이혼했다. A씨와는 2008년부터 13년간 연인 관계를 이어왔으나 지난해 A씨가 임신하면서 출산 여부로 갈등을 빚은 바 있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