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정주여건 개선 금일 신구항 어촌뉴딜300 사업 준공

입력 2024-07-02 14:46:39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복지어촌 테마 아동여성문화센터·신복지회관 조성

최근 금일읍 신평리 신복지회관에서 열린 신구항 어촌뉴딜300 사업 준공식. 사진제공=완도군


전남 완도군이 최근 금일읍 신평리 신복지회관에서 신구항 어촌뉴딜300 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준공식은 조인호 군의원, 완도군 한희석 기획예산실장, 이기석 지역개발과장, 김용식 금일읍장, 김성배 어촌뉴딜사업 추진위원장을 비롯한 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촌어항공단 서남해지사 사업 경과보고, 감사패 및 공로패 전달,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신구항 어촌뉴딜300 사업은 지난 2019년 12월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2020년 1월에 착공해 4년 만에 완료됐다.

총 109억원을 투입해 ‘아이와 여성이 행복한 복지 어촌’을 테마로 신구 아동여성문화센터, 세대 공감 노유복합센터, 신복지회관, 섬마을 공동체 문화회관 등을 조성하고 방파제 연장과 물양장 정비 등을 추진했다. 각종 공공시설이 조성돼 주민 복지 증진과 신평항·구동항의 외곽 시설을 보강하여 항내 정온 확보, 접안시설 신설로 어항 기능을 복원할 수 있게 됐다.

현재 완도군은 약산 어두항과 소안 미라항, 노화 미라항 등을 대상으로 어촌뉴딜300 사업을 추진 중이다.

군 관계자는 “어촌뉴딜300 사업을 통해 어촌의 정주 여건을 개선해 살기 좋은 어촌, 활기찬 어촌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어촌뉴딜300 사업은 어촌 혁신 성장을 돕는 어촌·어항 통합 개발 사업이다.
완도|양은주 스포츠동아 기자 localhm@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