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모다드림 청년통장 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입력 2024-07-09 13:36:47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65명 선정… 2년간 최대 480만원 지급
청년도약계좌·청년희망적금과 중복 가능

김해시청 전경. (사진제공=김해시)

김해시가 경남도와 함께 도내 거주·재직 중인 청년의 자산 형성 지원과 지역 정착을 돕는 데 적극 나선다.

김해시는 오는 28일까지 ‘2024년 모다드림 청년통장 지원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9일 밝혔다.

모다드림 청년통장 지원사업은 매월 청년이 20만원을 적립하면 경남도와 김해시가 각 10만원씩 20만원을 추가 적립해 2년 후 만기금 960만원과 이자를 청년 근로자에게 지급하는 것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정책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청년의 정책 수요를 반영해 참여 대상을 중소기업에서 모든 사업장 재직 청년으로 확대했고 제출 서류도 간소화해서 더욱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사업 대상은 김해시에 거주하는 18~39세 이하 청년으로 월평균 소득 289만원 이하, 가구 기준중위소득 130% 이하인 근로자며 지원 대상은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중 확정한다.

올해 김해시 모집인원은 65명이며 매년 신규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정부, 지자체에서 추진하는 유사 사업과 중복가입을 허용하지 않지만 청년도약계좌, 청년희망적금과는 중복가입이 가능하다.

또한 중도이탈자 방지를 위해 사유에 상관없이 3개월간 납입 중지할 수 있고 1회에 한해 중도 인출을 허용해 청년이 중도해지 없이 만기 적립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은 사업 운영기관인 경상남도투자경제진흥원 모집공고에 따라 모다드림 청년통장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경남 | 김태현 스포츠동아 기자 localbuk@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