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희진 경찰조사 출석 “업무상 배임 말이 안 돼”

입력 2024-07-09 14: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민희진. 스포츠동아DB

민희진 경찰조사 출석 “업무상 배임 말이 안 돼”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업무상 배임 혐의로 경찰조사를 받는 가운데 혐의를 재차 부인했다.

민희진은 9일 오후 2시께 피고발인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용산경찰서에 출석했다. 편한 차림으로 출석한 그는 취재진에 “어떤 점을 위주로 소명할 계획이냐”는 질문에 “사실대로 얘기하면 될 것 같다. 업무상 배임 혐의가 말이 안 되지 않냐”고 말했다.

앞서 하이브는 지난 4월 민희진 대표가 하이브 자회사 어도어의 경영권 탈취를 시도했다면서 감사권을 발동한데 이어 그를 업무상 배임 혐의로 고발했다. 민희진 대표는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경영권 찬탈 의혹을 부인했으며 오히려 내부고발에 대한 보복성 감사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민희진 대표는 해임의 위기를 이기고 지난 5월 유임이 확정됐다. 다만 민희진 측 기존 어도어 이사 2명은 해임됐다.

정희연 동아닷컴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