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 맑은숨캠프 참가자 모집

입력 2021-07-21 10: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온라인 시청 및 키트 이용 따라해보기 등 진행
고려대학교 안암병원(병원장 박종훈) 천식환경보건센터(센터장 유영, 소아청소년과 교수)는 ‘2021년 맑은숨캠프’ 참가자를 모집한다.

올해로 24주년을 맞은 ‘맑은숨캠프’는 지금까지 2박3일 동안 산에 있는 리조트에서 진행해 왔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활동이 어려워지게 되면서 2020년부터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8월8일부터 21일까지 참여자들이 원하는 시간대에 집에서 온라인으로 캠프 활동을 간접적으로 체험하도록 실시한다.

올해는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생 봉사활동 단체인 그린타이거즈가 행사를 기획하고 제작했다. 세균으로부터 나를 지키는 손소독제, 내 얼굴에 맞는 꼭 맞는 마스크 만들기, 천연 가습 스칸디아모스 액자, 여름 돌고래 모빌 만들기, 자연으로부터 온 천연비누 등 다섯 가지 콘텐츠를 마련하였다.

일부 콘텐츠는 강의 영상을 참가자가 시청하면서 키트를 이용해 따라할 수 있다. 올해 강의 주제는 ‘알레르기 질환’으로 환경성질환으로 인한 알레르기 질환을 예방하고 관리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캠프 신청은 8월6일까지 선착순으로 50명을 모집하며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2021 맑은숨캠프’ 참가자 모집 게시글을 통해 신청하거나, 포스터나 전단지에 있는 QR코드로 신청하면 된다. 문의사항은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 사무국을 통해 가능하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는 2007년 환경부로부터 천식환경보건센터로 지정돼 미세먼지와 천식 발생 연구, 환경오염물질 모니터링, 예방교육 및 홍보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2018년 우수 센터로 선정되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