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잘생김 발언에 역조공 이벤트… ‘뭘 했길래?’

입력 2014-09-03 19: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이정재, 잘생김 발언에 역조공 이벤트… ‘뭘 했길래?’

배우 이정재가 자신에게 특별한 별명을 지어준 팬에게 식사대접을 해 화제에 올랐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3일 “지난 2일 이정재가 팬에게 식사를 대접했다. 방송에서 ‘이정재 잘생김’이란 별명을 지어준 팬에게 식사 대접을 하고 싶다고 한 약속을 지킨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재 잘생김’이란 이정재가 출연했던 영화 ‘관상’의 900만 돌파 기념 행사에서 촬영된 영상에서 비롯됐다.

당시 공개된 영상에서 한 팬은 이정재에게 “오빠 얼굴에 김 묻었어요”라고 말했고 이정재는 자신의 얼굴을 매만졌다. 그러자 팬은 “잘생김”이라고 했고 이정재는 환하게 웃으며 팬의 어깨를 건드렸다. 이 영상은 유튜브와 SNS 등에서 조회수 5만을 넘기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 소식에 누리꾼들은 “이정재 잘생김 역조공, 팬 정말 좋았겠는데?”, “이정재 잘생김 역조공, 정말 잘생겼구나”, “이정재 잘생김 역조공, 멋져”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