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제인 홍진호, 허벅지 스킨십 논란에 “점이 있길래 찔러봐” 출연진 버럭

입력 2014-09-19 23: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온라인 게시판

레이디제인 홍진호, 허벅지 스킨십 논란에 “점이 있길래 찔러봐” 출연진 버럭

프로게이머 출신 방송인 홍진호가 가수 레이디제인과의 스킨십 논란에 휩싸였다.

홍진호는 18일 방송된 tvN ‘로맨스가 더 필요해’에서 최근 논란이 불거진 ‘허벅지 스킨십’에 대해 “점을 찌른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방송에서 점의 위치와 관련된 이야기가 나온 적이 있다. 그래서 레이디제인과 점에 대해 대화를 나누다 허벅지에 점이 있기에 찔러봤다”고 털어놨다.

이에 MC 박지윤은 “점이 있으면 가리키면 되지 왜 여자 허벅지를 만지냐”고 따졌다. 조세호 역시 “기껏 준비한다는 게 그 애기냐”라고 버럭해 웃음을 유발했다.

최근 한 온라인 게시판에는 일식집에서 레이디제인과 홍진호의 만남을 포착한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에는 홍진호가 레이디제인의 허벅지를 찌르는 순간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레이디제인 홍진호, 출연진 버럭” “레이디제인 홍진호, 나도 버럭!” “레이디제인 홍진호, 으흠?”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