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암니슨, ‘인천상륙작전’ 맥아더 장군 동상 앞 헌화

입력 2016-01-13 14: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인천상륙작전'에서 국제연합군(UN군) 최고사령관 ‘더글라스 맥아더’ 역을 맡은 리암 니슨이 1월 13일 맥아더 장군 동상 헌화식을 진행했다.

한국전쟁의 전세를 바꾼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킨 군번 없는 특수부대원들의 치열한 전투와 희생을 그린 감동 대작 '인천상륙작전'의 주연 배우 리암 니슨이 촬영을 위해 지난 1월 11일 한국에 입국,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특별한 행사를 가졌다.

바로 1월 13일 오늘, 인천 자유공원에서 자신이 연기하게 될 ‘더글라스 맥아더’ 장군 동상 헌화식에 참석한 것. 특히, 이번 맥아더 장군 동상 헌화식은 리암 니슨이 한국 전쟁의 아픔에 대한 공감과 맥아더 장군의 대한 존경심을 표현하고자 전격 결정된 것으로 그 의미를 더한다.

세계적인 배우 리암 니슨이 연기하게 될 ‘더글라스 맥아더’는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한국전쟁에서 큰 공을 세웠던 인물이다. 최초로 한국 영화 출연을 결정해 국내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리암 니슨이 그려낼 맥아더 장군과 영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정재, 이범수, 진세연, 정준호 등 국내 대표 배우들의 참여는 물론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 리암 니슨이 국제연합군(UN군) 최고사령관 ‘맥아더 장군’으로 캐스팅되며 화제를 집중시키고 있는 영화 '인천상륙작전'은 오는 2016년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