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현우, 친모 이일화와 맞대면…출생의 비밀 후폭풍 (미녀와 순정남)

입력 2024-07-06 19: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제공: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

'미녀와 순정남' 지현우와 이일화가 위태로운 만남을 갖는다.

6일 KBS2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홍은미) 31회에서는 출생의 비밀을 알게 된 고필승(지현우 분)이 장수연(이일화 분)을 찾아간다.

앞서 필승을 애지중지 키워왔던 김선영(윤유선 분)은 믿었던 친구 수연이 필승의 친모라는 사실에 울분을 터트렸다. 하지만 필승이 자신을 낳아준 친모가 수연이라는 충격적인 비밀을 알게 되면서 극의 분위기가 최고조에 달했다.

본방송을 앞두고 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필승과 수연의 일촉즉발 대화 순간이 포착됐다. 언제 터질지 모를 시한폭탄 같은 두 사람의 아슬한 분위기가 긴장감을 형성한다.

믿기 힘든 현실을 마주한 필승은 한때 간절히 찾았던 친모 수연을 빤히 바라보며 눈맞춤을 이어간다. 그의 표정에서 상처, 분노 등 수만 가지의 감정이 느껴져 안타까움을 더한다. 이날 필승은 속에 감춰놨던 마음을 수연에게 털어놓는데. 과연 두 사람이 무슨 이야기를 나눴을지, 알 수 없는 필승의 속내에 관심이 집중된다.

그런가 하면 공마리(한수아 분) 또한 필승과 수연의 대화를 엿듣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마리는 자신으로 인해 모든 비밀이 밝혀진 것에 죄책감을 느끼고 있던 상황. 마리의 존재가 두 사람에게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후폭풍을 예고한 인물들의 관계 변화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미녀와 순정남’ 31회는 6일(토)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전효진 동아닷컴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