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25일 유망선수 육성 프로그램 진행…NCAA 이현중 멘토링

입력 2020-07-15 15: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포츠동아DB

KBL이 연고선수 및 장신선수를 대상으로 한 유망선수 육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역 연고 활성화와 농구 유망주 양성을 위해 2018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KBL 선수 연고제’와 관련해 각 구단 유소년 연고 선수에 등록된 19명과 송교창(전주 KCC), 양홍석(부산 KT) 등 프로농구 신예 스타 선수를 배출한 ‘장신자 지원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는 17명 등 총 36명의 유망주가 25일 경기도 이천시에 위치한 LG 챔피언스파크를 찾는다.

이번 캠프에는 코칭스태프로 국가대표팀 코치인 조상현 코치를 비롯해 스킬 트레이너 김현중 코치와 김승찬 코치가 참가한다. 서울 SK 유소년 팀 권용웅 코치와 김동욱 코치와 함께 KBL 육성팀 이경민 강사, 김명겸 강사가 보조 코치로 활동했다. 훈련 프로그램은 참가선수를 기량별 3개 그룹으로 구분해 파트별(슈팅·드라이 브인·드리블) 순환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에는 농구 유망주들을 위해 전미대학스포츠협회(NCAA)에서 활약 중인 데이비슨 대학 이현중(20)이 멘토링을 진행하며 농구 선수를 꿈꾸는 후배들과 다양한 주제로 솔직 담백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최용석 기자 gtyong@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