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남자쇼’ PD “양세형X에릭남 극과극 케미 관전포인트”

입력 2016-11-17 08:27:00
프린트

‘양남자쇼’ PD “양세형X에릭남 극과극 케미 관전포인트”

Mnet ‘양남자쇼’의 첫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이 관전포인트를 짚었다.

17일 첫 방송되는 ‘양남자쇼’에는 대세 중 대세인 양세형과 에릭남이 MC로 출연한다. 위트와 재미가 넘치는 힙한 느낌의 입담 대결 토크쇼가 될 예정. 첫 방송을 앞두고 ‘양남자쇼’의 제작진이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 MC들의 극과 극 입담 매력 대결

먼저 ‘양남자쇼’는 양세형과 에릭남이 출연해 토크 배틀을 펼친다는 사실로 화제를 모았다. 두 명의 MC 모두 예능 대세일 뿐만 아니라 토크에 일가견이 있는 스타들인만큼 서로 밀리지 않는 입담을 과시할 예정. 특히 세계적인 셀럽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스윗한 매력의 에릭남과 특유의 순발력으로 찰진 애드립을 선사하는 양세형의 상극 케미를 지켜보는 즐거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 Mnet 토크쇼의 귀환! 셀럽 맞춤형 토크쇼!

‘양남자쇼’는 Mnet이 ‘비틀즈 코드’, ‘음담패설’ 이후 2년만에 야심차게 선보이는 토크쇼다. 항상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선보였던Mnet인 만큼 어느 곳 보다도 트렌디한 느낌을 살려 시청자들의 입맛을 충족시킬 계획. 같은 포맷에 게스트만 바뀌었던 기존 토크쇼와는 달리, 셀럽에 맞게 새로운 코너가 개설되는 온전한 '셀럽 맞춤형' 토크쇼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를 위해 MC 양세형과 에릭남이 직접 코너 아이데이션에 참여하여 재미를 한껏 살릴 예정이다.


● 전세계 K-POP 팬들을 열광시킬 화려한 게스트 라인업

이날 ‘양남자쇼’의 첫 방송에는 대세 걸그룹 아이오아이가 출연한다. 활동이 마무리되어가는 현재 시점에서 그간의 소회는 물론 앞으로의 미래까지를 총정리하는 방송이 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다음 주 방송에서는 음원 발매마다 차트를 휩쓸고 있는 트와이스의 출연이 예정된 상황. 이처럼 ‘양남자쇼’에는 전세계 팬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는 셀럽들이 출연해 그 어느 방송에서도 볼 수 없던 매력을 발산할 것으로 보인다.

‘양남자쇼’의 연출은 맡은 권지훈 PD는 “현웃(현실웃음) 폭격기인 양세형과 센스 넘치는 스윗가이 에릭남의 극과 극모습이 관전 포인트”라며 “매주 바뀌는 코너들을 통해 기존에 보여준 적 없던 셀럽들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양남자쇼’는 극과 극 매력의 에릭남과 양세형이 MC로 출연하는 토크배틀 프로그램이다. 글로벌 톱스타들을 사로잡은 인터뷰어, 스윗한 토크를 담당하는 에릭남과 예능대세이자 재치 넘치는 애드립 토크를 선보일 양세형이 격돌한다. 매회 K팝 팬들이 열광할 화려한 셀럽들이 출연하며, MC들과의 토크가 끝난 후 자신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한 명의 MC를 선정한다.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40분 방송.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