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이효리 이혼언급 “난 외도 가능, ♥이상순은 안돼…이혼할 것”

입력 2019-09-18 12:5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이효리 이혼언급 “난 외도 가능, ♥이상순은 안돼…이혼할 것”

이효리가 이상순과의 이혼을 언급해 시선을 끈다. 진짜 이혼을 하겟다는 것이 아니라 가정된 상황에서의 이혼 선택 여부를 언급한 것이다.

이효리·이상순 부부는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 깜짝 출연했다.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자택을 방문하면서 등장한 것이다.

이날 이효리는 뜻밖의 이야기를 꺼냈다. 최근 다른 부부와 만나 이혼 이야기를 나눴다는 것이다. 이효리는 “최근 다른 부부와 이혼에 대해 이야기헀다”며 “오빠(이상순)가 ‘다른 사람을 좋아하면 어떡하겠냐’는 묻더라. 그래서 이혼하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효리는 “미워하지는 않는다. 다른 사람 좋아하는 마음이 들 수도 있다. 그런데 같이 살고 싶지는 않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한, 이효리는 “내가 다른 사람을 좋아하게 되면 어떡하겠냐고 묻더라. 그래서 난 사랑에 잘 빠지고 또 금방 잘 나오니까 좀 기다려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런 이효리 반응에 이상순은 “내가 바람피우면 이혼이지만 자기가 바람 피우면 기다리라는 거다. 참고 살라는 것”이라며 “그게 무슨 논리냐”며 발끈했다.

아직 일어나지 않은 일을 미리 고민하며 이혼을 언급하는 이효리·이상순 부부. 그리고 두 사람을 바라보는 온라인의 반응은 다양하다. 이효리 입장을 옹호하는 이들이 있는가 하면 반대로 이야기하는 사람들도 있다. 이상순 입장에서 이야기하는 이들도 나타난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