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이본빅뱅멤버들의변화

입력 2008-05-22 0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람은 변한다. 나이가 들어가고 환경의 변화에 따라 변하게 마련이다. 빅뱅의 멤버들은 어떻게 변했을까. 혹은, 태양은 멤버들을 어떻게 달리 보게 됐을까. 태양에게 다른 빅뱅 멤버들의 ‘변화’를 들어봤다. ○ 대성 = 원래가 재미있는 친구였다. 그의 썰렁한 개그를 처음에는 잘 이해 못하고, 짜증을 많이 냈다. 하지만 대성의 개그 실력이 시간이 갈수록 늘면서 나도 따라하게 되고, 대성이가 필요할 때 개그를 안 해주면 서운하고 섭섭해진다. 대성은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서 맹활약하게 될 것 같다. ○ 승리 = 늘 똑같다. 말과 행동이 항상 막내같다. 특히 형들을 많이 챙기려고 하는데, 그걸 보면 참 귀엽다. 굳이 챙기지 않아도 되는데 말이다. ○ 탑 = 많이 성숙했다. 말이 없고 과묵한 것 같지만 멤버들끼리 같이 있을 때 잘 어울려 논다. ○ 지드래곤 = 더 기발해지는 것 같다. 좀 더 새로운 것 개발해낸다. 예전보다 더 바쁜데도 어쩜 그렇게 기발한 아이디어를 생각해는지 모르겠다. 지용이는 빅뱅뿐만 아니라 YG의 프로듀서다. 아이디어 많고, 무엇인가를 창조한다는 것, 정말 놀랍고 뛰어나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