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선예열애?하하하”

입력 2008-06-03 0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더걸스의 멤버 선예와 수영 스타 박태환의 교제설에 대해 팀 동료들이 해명에 나섰다. 원더걸스 동료 예은(사진)은 최근 ‘스포츠동아’와의 인터뷰에서 “왜 나하고는 열애설이 안나는지 모르겠다”며 짐짓 서운함을 나타냈다. 예은은 “우리 중에 선예만 박태환 선수와 친분이 있는 게 아니다. 나와 선미도 같은 교회에 나가기 때문에 가끔 식사도 하는데 유독 선예하고 소문이 났다”면서 “나와 선미는 존재감이 없나보다”며 웃었다. 원더걸스 멤버들에 따르면 박태환은 원더걸스 멤버 모두와 친하다고 한다. 특히 선예, 예은, 선미와는 같은 교회에 다녀서 종종 어울리며 식사도 같이 한다고. 선예와 박태환 선수가 사귄다는 이야기는 지난 해 선예가 MBC ‘행복주식회사’의 ‘만원의 행복’ 코너에 출연할 때부터 나오기 시작했다. 당시 선예는 도움을 받는 대상으로 박태환을 만나 인연을 처음 맺었다. 선예는 박태환과 그전까지는 친분이 없었지만 담당 PD의 소개로 알게 됐다. 선예는 “세계적인 스포츠스타로 전국민적인 사랑을 받는 박태환 선수와 그런 이야기가 나와 화제가 되는 것이 꼭 기분 나쁘진 않지만 사실이 아니다”고 말했다. 네티즌은 두 사람이 사귀는 증거로 박태환의 미니 홈피 제목이 원더걸스의 두 번째 싱글이 공개되기 전부터 ‘소 핫’이었던 점을 들기도 했다. 이에 대해 선예는 “평소 우리들과 자주 만나다보니 자연스럽게 신곡 이야기가 나왔고, 노래 제목도 알려지게 됐다”고 해명했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