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진결장’제니트, UEFA컵16강에서우디네세에0-2완패

입력 2009-03-13 08: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동진(27)의 소속팀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가 우디네세와의 유럽축구연맹(UEFA)컵 16강 1차전에서 완패했다. 러시아리그의 제니트는 13일 오전 3시 45분(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프리울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세리에A의 우디네세와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막판 2골을 내줘 0-2로 패했다. 김동진은 이날 경기 교체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그라운드를 밟지는 못했다. 전반전을 득점없이 마친 제니트는 후반전까지 우디네세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승부를 무승부로 끌고 가는 듯 했다. 그러나 제니트는 후반 40분 우디네세의 파비오 콰글리아렐라에게 선제골을 허용했고, 3분 뒤인 후반 43분 페널티에어리어 내에서의 수비수 파울로 페널티킥을 헌납, 안토니오 디 나탈레에게 추가골을 내줘 0-2로 경기를 마쳤다. 지난해 대회 우승을 차지하며 유럽 축구계를 놀라게 했던 제니트는 오는 20일 오전 1시45분 홈구장 페트로브스키 스타디움에서 가질 16강 2차전에서 3골차 이상 승리를 거둬야만 8강에 진출할 수 있는 불리한 위치에 놓이게 됐다. 한편, 맨체스터시티(잉글랜드)는 이날 가진 올보르(덴마크)와의 16강 1차전에서 2-0 완승을 거뒀고, 올림피크 마르세유(프랑스)는 아약스(네덜란드)와 접전 끝에 2-1로 이겼다. 대회 32강에서 AC밀란에 승리를 거둔 베르더 브레멘(독일)은 생테티엔(프랑스)과의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으며, CSKA모스크바(러시아)와 디나모 키예프는 샤흐타르 도네츠크와 메탈리스트 카르키프(이상 우크라이나)를 각각 1-0으로 제압했다. 함부르크SV(독일)와 갈라타사라이(터키)는 1-1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으며, 파리 생제르망(프랑스)과 브라가(스페인)은 득점없이 비겼다. 【서울=뉴시스】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