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일 실제 성격, 안 되겠다 싶으면 바로 물타기 ‘진정한 야심가’

입력 2013-05-07 16:26:5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성동일 실제 성격

성동일 실제 성격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7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을 통해 월화드라마 ‘장옥정, 사랑에 살다(이하 장옥정)’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성동일은 ‘장옥정’에서 야심가이자 장옥정(김태희 분)을 궁녀로 만드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장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날 성동일은 ‘장옥정’에서 자신이 연기하는 장현을 설명하며 “자신의 이익을 따라 배신을 잘 한다”며 “안되겠다 싶으면 망설이지 않는다. 실제 내 성격과 비슷하다. 바로 물 타기 한다”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메이크업을 너무 안 한다”는 스태프의 고충 토로에 성동일은 “난 비주얼 배우가 아니니까”라는 말로 일관해 눈길을 끌었다.

성동일 실제 성격을 접한 누리꾼들은 “성동일 실제 성격 드라마 속 성격과 비슷하구나”, “좋은 연기 잘 보고 있습니다”, “성동일 실제 성격 배신은 안 할 듯”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SBS 방송 캡쳐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