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귀 알비노 거북, 온몸이 백색…독특한 생김새

입력 2014-04-08 09: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희귀 알비노 거북. 사진출처|온라인 게시판

‘희귀 알비노 거북’

희귀 알비노 거북이 소개돼 화제다.

최근 한 매체를 통해 소개된 이 거북은 생후 2개월 째가 됐으며 온통 흰색 몸통을 가졌다.

이 거북의 이름은 ‘알바’로 온 몸이 흰색인 희귀한 모습은 알비노 증상 때문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알비노 증상은 백색증이라고도 불린다. 이는 멜라닌 세포의 멜라닌 합성이 결핍되어 나타나는 선천성 유전질환으로 색소가 합성되지 않아 백화 현상이 나타난다.

하지만 이 희귀 거북은 건강상에 큰 문제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희귀 알비노 거북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희귀 알비노 거북, 정말 희귀한 생김새다" "희귀 알비노 거북, 귀엽게 생겼네" "희귀 알비노 거북, 아파보이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