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스쿨 러브온’ 김새론, 2000년생의 굴욕 없는 각선미 ‘깜짝’

입력 2014-08-01 21: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김새론 인스타그램

‘하이스쿨 러브온’ 김새론, 2000년생의 굴욕 없는 각선미 ‘깜짝’

배우 김새론(13)이 맨발 각선미를 과시했다.

김새론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핸드폰 대본 동시보기 샤라락”이라는 문구와 함께 사진 한 장을 남겼다.

사진에는 김새론이 무릎 위에 대본을 놓은 채 핸드폰을 보는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맨발임에도 불구하고 쭉 뻗은 각선미를 선보여 눈길을 끈다.

김새론은 KBS 금요 청춘 드라마 ‘하이스쿨:러브온’에서 위기에 빠진 남학생을 구하려다 인간이 된 천사 이슬비를 연기하고 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