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이지아, 성형수술 고백…“코에 넣었다가 뺐다”

입력 2014-08-11 23: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방송캡처

‘힐링캠프’ 이지아, 성형수술 고백…“코에 넣었다가 뺐다”

배우 이지아가 성형수술 경험을 털어놨다.

이지아는 1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에 게스트로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소문에 입을 열었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자연미인이냐는 질문에 “사실 넣었다가 뺐다”고 대답했다.

MC들이 구체적인 부위를 묻자 “코에 넣었다가 뺐다. 날렵하고 높은 코를 가지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런데 코에 염증이 났다. 남들은 잘 되던데 나는 운도 없지…그게 안 되더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결국 다시 뺐는데 돌아오니 더 편해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