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AG]배드민턴 이용대-유연성 ‘이렇게 좋을 수가…’

입력 2014-09-23 21: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양회성 기자 yohan@donga.com

한국 남자 배드민턴 대표팀의 이용대(삼성전기)-유연성(국군체육부대) 조가 23일 인천 계양구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배드민턴 남자 단체전 결승 중국과의 경기에서 점수를 따낸 뒤 환호하고 있다.

한국 남자 배드민턴 대표팀은 2002년 부산 대회 이후 12년 만의 단체전 금메달에 도전한다.

누리꾼들은 “한국 남자 배드민턴, 단체전서 꼭 금메달 따길”, “한국 남자 배드민턴 대표팀 화이팅”, “한국 남자 배드민턴, 12년 만의 금메달 기원”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