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하 “요즘 김영광 마음에 들어…웃을 때 매력있다”

입력 2014-12-12 17: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위얼라이브, 엔피노

가수 윤하가 Y-STAR 식신로드에 출연해 김영광에 대한 속마음을 밝혔다.

윤하는 최근 '식신로드' 촬영 중 SNS로 보낸 시청자의 “오늘 방문한 맛집에 함께 가고싶은 남자가 있냐?”는 질문에 잠시의 망설임도 없이 “있다”라고 답하며 “요즘 김영광이 좋다”라고 말했다.

이를 지켜본 정준하는 “영광이는 나와 워킹을 함께한 사이”라며 친분을 과시했고 영상통화 요청에 선뜻 응하며 휴대전화를 꺼내 들었다.

잔뜩 기대한 윤하는 소리를 지르며 기뻐했지만 정준하의 휴대전화에는 김영광의 전화번호가 저장되어 있지 않아 결국 윤하는 “웃을 때 매력있는데…”라며 아쉬움을 달래야 했다.

김영광에 대한 속마음을 당당히 밝힌 윤하의 모습은 오는 13일 낮 12시 Y-STA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