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레인 강 만난 마녀사냥 곽정은의 첫 반응은?

입력 2014-12-13 16: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마녀사냥 곽정은 줄리엔강. 사진=방송화면 캡처.

'마녀사냥'의 패널인 곽정은이 배우 줄리엔 강의 옆자리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곽정은은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마녀사냥’에 게스트로 출연한 줄리엔강과 처음 만났다.

MC 신동엽은 줄리엔 강을 향해 “우리나라에서 어깨가 제일 넓다. 58cm 어깨남”이라고 소개하며 곽정은에게 줄리엔강을 만난 소감을 물었다.

이에 곽정은은 “다른 회차보다 내가 가냘프게 보일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며 줄리엔강의 넓은 어깨에 만족한 표정을 보였다.

누리꾼들은 이날 방송에 "갸날퍼 보이긴 하더라" "곽정은도 그런 거에 신경을 쓰네" "나날이 재미있어 지는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