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크, 가을 콘서트 ‘10월’ 개최… 감성 라이브 예고

입력 2016-09-27 10: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테이크(TAKE)의 콘서트 티켓 예매가 오늘(27일) 진행된다.

테이크가 오는 10월 29일(토) 오후 6시 서울 삼성동 백암아트홀에서 2016 테이크 가을 콘서트 <10월>의 개최 소식을 알린 가운데, 이에 앞선 오늘(27일) 오후 5시 인터파크를 통해 티켓 예매를 실시한다.

지난 6월 서울을 시작으로 대구, 부산에서 첫 전국투어 콘서트를 통해 한여름 밤을 수놓았던 테이크가 이번 2016 테이크 가을 콘서트 <10월>에서는 가을 향기가 물씬 풍기는 낭만 라이브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테이크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나비무덤’, ‘어느 봄날에’ 등 대표 곡뿐만 아니라, 2개월마다 신곡을 발표하는! ‘2016 테이크 싱글 프로젝트’의 시리즈인 ‘WHY’와 ‘천국’, ‘이별이란 거, 이렇게 쉬울 줄 알았더라면’의 무대를 꾸밀 예정으로, 감미로운 음악과 유쾌한 토크가 어우러진 테이크만의 감성 공연을 예고해 많은 음악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CI ENT는 “오는 10월 테이크가 가을을 맞이해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콘서트를 통해 더욱 깊어진 테이크 만의 감성 무대를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니, 팬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테이크는 지난 달 30일(화) 디지털싱글 ‘이별이란 거, 이렇게 쉬울 줄 알았더라면’을 발표했으며, 오는 10월 29일(토) 2016 테이크 가을 콘서트 <10월>을 개최한다.

동아닷컴 장경국 기자 lovewith@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CI ENT




뉴스스탠드